데일리중앙
기사 (전체 15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생활·문화] 로이킴 우등졸업, 가능 했던 이유는?
로이킴 우등졸업, 가능 했던 이유는?로이킴 우등졸업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조지타운대는 공식 홈페이지 등을 통해 성적 학대를 금지하고, 규정을 위반할 시 최고 수위 징계로 출교 처분까지 받을 수 있다는 교칙을 설명했지만 학교 측은 로이킴의 정상 졸업을
주영은 기자   2019-05-20
[생활·문화] 서정희 고소, 공황장애 고백하기도
서정희 고소, 공황장애 고백하기도서정희 고소가 화제의 키워드로 올랐다.서정희는 과거 공황장애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공황장애란 심한 불안 발작과 이에 동반되는 다양한 신체 증상들이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발생하는 불안장애의 하나다. 예전에는 일
주영은 기자   2019-05-20
[사회] 대림동 여경, 영상 조작인가?
대림동 여경, 영상 조작인가?대림동 여경이 포털 사이트 실시간 순위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16일 한 인터넷커뮤니티에는 ‘대림동 경찰 폭행 대응’이라는 짧은 영상이 올라왔다.영상 내용을 보면 남녀경찰 2명과 시민 2명이 등장한다. 시민 중 한 명이 남성
주영은 기자   2019-05-20
[생활·문화] 오정연 "행복해서 12kg쪘다"
오정연 "행복해서 12kg쪘다"오정연이 역대급 예능감을 뽐냈다.오정연은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그동안 선보이지 않았던 4차원 예능감 발산했다.이날 오정연은 최근 다이어트로 화제가 된데 대해 “의지와는 상관없이 다이어트의 아이콘이 됐다”라며 웃었다. 오
주영은 기자   2019-05-18
[사회] 대림동 여경 사건, 여경이 시민에게 도움 요청?
대림동 여경 사건, 여경이 시민에게 도움 요청?대림동 여경 사건을 두고 네티즌들의 의견이 분분하다.앞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술 취한 남성 1명으로부터 뺨을 맞은 남성 경찰관(남경)이 그를 제압하려 하자 다른 남성이 남경과 여경을 밀치는 동영상이 올라왔
주영은 기자   2019-05-18
[사회] 조사천 꼬마상주, 그는 누구?
조사천 꼬마상주, 그는 누구?제39주년 5·18 기념식 직후 문재인 대통령이 묘역을 참배한 3인의 희생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문 대통령은 '꼬마상주' 사진으로 널리 알려진 고 조사천(당시 34살)씨 묘역도 참배했다. 건축업을 하던 조씨는 5월20일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이요원, 벌써 아이가 셋? '대표 다둥이 배우'
이요원, 벌써 아이가 셋? '대표 다둥이 배우'이요원이 오랜만에 시청자들 앞에 나타났다.이요원은 배우로 활발히 활동하던 시기인 지난 2003년 1월 사업가 겸 프로골퍼 박진우 씨와 결혼했다.24살의 신부 이요원은 환하게 웃으며 입장했지만, 축가가 울려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딩크족 무슨 뜻? 딩펫족도 생겨나
딩크족 무슨 뜻? 딩펫족도 생겨나딩크족 의미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딩크족은 정상적인 부부생활을 하면서도 의도적으로 자녀를 두지 않는 맞벌이부부를 뜻한다.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지난해 2030대 미혼 성인남녀 87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딩크
주영은 기자   2019-05-18
[사회] 조현병, 국민들 떨게 만들어 '정부 대책은?'
조현병, 국민들 떨게 만들어 '정부 대책은?' 현재 대한민국은 조현병 공포로 두려움에 떨고 있다.지난 4월 자신이 거주하던 아파트에 불을 지른 뒤 대피하던 여성과 노인 등을 상대로 흉기를 마구 휘둘렀던 경남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사건. 범인 안인득은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허경영 "성형 수술했다. 창X다"
허경영 "성형 수술했다. 창X다"허경영의 발언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Y’에서는 ‘스스로 신이 된 남자 허경영, 그가 노리는 것은 무엇인가’ 편이 방송돼 충격을 줬다.허경영은 본인을 신이라 표현하며,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보이프렌드 해체 소식... 8년만에
보이프렌드 해체 소식... 8년만에 그룹 보이프렌드가 8년만에 해체한다.스타쉽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7일 보이프렌드의 공식 팬카페에 “데뷔 후 약 8년동안 보이프렌드를 아낌없이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는 인사를 남겼다.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각오는 됐나, 거기 여자 '뜨거운관심'
각오는 됐나, 거기 여자 '뜨거운관심'각오는 됐나, 거기 여자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주인공인 후루야 토와(나카가와 타이시)는 초절정 꽃미남으로 평생 여자들에게 둘러쌓인 삶을 살아왔다. 하지만 거기엔 반전이 있었으니 그는 ‘모태솔로’로 단 한번도
주영은 기자   2019-05-18
[사회] 서산 유증기 유출, 심한악취 '기름방울 튀어'
서산 유증기 유출, 심한악취 '기름방울 튀어' 서산 유증기 유출 사건이 대두되고 있다.악취가 인근 지역으로 퍼지자 서산시는 안내 문자를 통해 주민들에게 외출 자제를 당부했다.17일 오후 1시 17분부터 40여분가량 한화토탈 공장 내 스틸렌모노머 공정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조병규 수염왁싱, 술 마실 때 눈치 보여?
조병규 수염왁싱, 술 마실 때 눈치 보여?조병규 수염왁싱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신입 회원 조병규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조병규는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해 ‘스카이(SKY) 캐슬’에서 고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손흥민 올해의팀, 손흥민 4위로 이끌어
손흥민 올해의팀, 손흥민 4위로 이끌어손흥민이 올해의팀에 선정됐다.영국 ‘풋볼 런던’은 18일(한국시간) 게임회사 FIFA19가 선정한 EPL 베스트 11을 소개했다. 2018-19 시즌 EPL을 양분했던 맨체스터 시티와 리버풀이 대거 올해의 팀에 선
주영은 기자   2019-05-18
[정치] 5.18 기념식, 문재인 대통령 한 말은?
5.18 기념식, 문재인 대통령 한 말은?5.18 기념식 "너무 부끄럽다" 5.18 기념식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아직 규명되지 못한 진실을 밝혀내는 것이 지금 우리가 해야 할 일"이라고 말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광주 국립
주영은 기자   2019-05-18
[생활·문화] 김지영 희귀병 "수술만 8번 했다"
김지영 희귀병 "수술만 8번 했다"배우 김지영이 희귀병으로 8번이 수술을 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는 김지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거센 바람으로 인해 두려
주영은 기자   2019-05-15
[생활·문화] 권아솔 "2분 안에 KO 시킬 것"
권아솔 "2분 안에 KO 시킬 것"권아솔이 이번 경기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권아솔과 만수르 바르나위는 18일 제주 한라체육관에서 열리는 굽네몰 ROAD FC 053 제주의 우승 상금과 트로피, 라이트급 챔피언 벨트 자리를 놓고 최종전 맞대결을 펼친
주영은 기자   2019-05-15
[생활·문화] 알리 임신고백, 결혼식에서 전한 반전 한 마디?
알리 임신고백, 결혼식에서 전한 반전 한 마디?가수 알리가 임신 소식을 고백했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본격 연예 한밤’에서는 알리의 결혼 현장이 공개됐다.알리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결혼식장에 등장했다. 알리의 결혼 현장에는
주영은 기자   2019-05-15
[생활·문화] 박한별 자필 탄원서 "어린 자녀의 아버지이다"
박한별 자필 탄원서 "어린 자녀의 아버지이다"박한별이 15일 오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순위에 올랐다.과거 배우 박한별은 남편이자 유리홀딩스 전 대표인 유모씨가 '버닝썬 게이트'에 연루된 것과 관련해 직접 입을 열었다. 박한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주영은 기자   2019-05-15
 1 | 2 | 3 | 4 | 5 | 6 | 7 | 8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하기 (농협중앙회) 301-0031-4951-01 (예금주 데일리중앙)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4-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서울아00445(2007.10.15)
사업자등록번호 217-07-16341  |  대표이사 김철호  |  전자우편 shyeol@dailiang.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철호
Copyright © 2007 데일리중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hyeol@dailiang.co.kr   |  전화 02 995 3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