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평] 물난리 외유... 국민은 '레밍'?
상태바
[만평] 물난리 외유... 국민은 '레밍'?
  • 김동준 기자
  • 승인 2017.07.2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만평=김동준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동준 기자] 물난리 속에 외유성 해외연수를 떠난 수해지역 충북도의원들이 제명 처분을 받았다.

자유한국당은 21일 중앙윤리위운회를 열어 물난리 속에 외유성 해외연행을 떠난 당 소속 충북도의원 전원에 대해 제명 의결했다.

자유한국당이 제명하기로 한 충복도의원은 김학철 의원(충주), 박봉순 의원(청주), 박한범 의원(옥천) 등 3명이다.

특히 김학철 의원은 외유성 해외연수에 대해 비판 여론이 거세지자 국민을 '레밍'(나그네쥐)에 빗대 막말까지 한 것으로 알려져 파문이일고 있다.

정주택 당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은 "지역 도민이 재난 피해로 큰 고통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일부 도의원들이 외유성 해외연수를 떠난 것은 공직자로서의 본분을 망각한 것이다. 특히 국민들에게 막말을 한 것은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일벌백계해도 부족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김동준 기자 kdjtoon@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