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네 반찬' 코다리조림.. "비린내를 잡기 위해"
상태바
'수미네 반찬' 코다리조림.. "비린내를 잡기 위해"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8.07.18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미네 반찬' 코다리조림이 화제를 모은다.

18일 전파를 탄 tvN '수미네 반찬'에는 잠시 자리를 비운 최현석 셰프를 대신해 오세득 셰프가 나타났다.

오세득은 여경래, 미카엘 셰프 등과 함께 김수미의 비법을 전수받은 소식이 알려졌다.

김수미는 "비린내를 잡기 위함"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한여름에 모든 생선 요리에 꽈리고추가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