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지난해 롯데홈쇼핑 5건 중 1건은 반품... 대책 마련해야"
상태바
김병욱 "지난해 롯데홈쇼핑 5건 중 1건은 반품... 대책 마련해야"
  • 김용숙 기자
  • 승인 2018.10.0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품률 20.7%로 1위... 수익률은 NS홈쇼핑 19.8%, 현대홈쇼핑 14.7%, CJ오쇼핑 13.9%
▲ 지난해 롯데홈쇼핑의 반품률이 20.7%로 7개 홈쇼핑사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롯데홈쇼핑 생방송 화면 캡처)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지난해 롯데홈쇼핑의 반품률이 2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판매된 물건 5개 가운데 1개가 반품된다는 얘기다.

국회 정무위 민주당 김병욱 의원(성남시 분당을)이 8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받은 2015~2017년 홈쇼핑사별 반품률 및 수익률 자료에 따르면 2017년 롯데홈쇼핑의 반품률은 20.7%로 7개 홈쇼핑사 중 가장 높은 걸로 밝혀졌다.

롯데홈쇼핑에 이어 CJ오쇼핑 18.9%, 공영홈쇼핑 14% 등 순으로 반품률이 높았다. 롯데홈쇼핑과 CJ오쇼핑은 2015년 이후 3년 연속 반품률 1,2위를 기록했다.

2015-2017년 홈쇼핑사별 수익률 자료에 따르면 NS홈쇼핑의 2017년 수익률은 19.8%로 가장 높았고 현대홈쇼핑(14.7%), CJ오쇼핑(13.9%) 등 순으로 나타났다. NS홈쇼핑과 현대홈쇼핑은 2015년 이후 3년 연속 수익률 1,2위를 차지했다. 2017년 반품률 1위인 롯데홈쇼핑의 수익률은 12.6%였다.

김병욱 의원은 "반품률이 높으면 기업 입장에서는 추가 물류 비용이 발생하고 소비자 입장에서는 번거로운 절차를 거쳐야 하는 불편함이 있다"면서 "홈쇼핑사는 반품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또한 반품으로 인해 발생하는 소비자 피해나 반품 비용을 부당하게 떠맡게 되는 납품업체는 없는지 점검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