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추문' 43년 만에 전면 개방... 경복궁 서문 소식에
상태바
'영추문' 43년 만에 전면 개방... 경복궁 서문 소식에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8.12.06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복궁 서문인 영추문이 43년 만에 개방된 소식이 알려졌다

문화재청 경복궁관리소는 방문객 편의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영추문을 열기로 하고 오늘 오전 개방 행사를 열은 소식이 알려져 눈길을 끌고 있다.

경복궁 영추문은 조선 시대 문무백관들이 주로 출입했던 문으로 흥선대원군이 재건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일제강점기 때 주변 석축이 무너져 같이 철거됐다가 1975년 지금의 모습으로 복원된 것으로 알려진 상황이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