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제가 당대표... 여의도 지키고 있는 두개의 큰곰" 고백 들어보니?
상태바
손학규 "제가 당대표... 여의도 지키고 있는 두개의 큰곰" 고백 들어보니?
  • 최우성 기자
  • 승인 2018.12.07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제도 개혁을 위해 단식농성에 들어간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소식이 알려졌다

그는 7일 “제가 당 대표가 된 것은 대통령의 제왕적 통제와 여의도를 지키고 있는 두 개의 큰 곰, 수구적 양당체제를 물리치겠다고 하는 것”이라고 전달해 눈길을끌고 있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