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방문한 세금징수관, '알츠하이머' 한 마디에 철수"
상태바
"전두환 방문한 세금징수관, '알츠하이머' 한 마디에 철수"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8.12.07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세청이 어제(6일), 전두환 전 대통령 등 국세 고액 체납자의 신상정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전 씨는 국세 31억 원 외에 지방세 10억 원도 내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서울시가 최근 체납 지방체 징수를 위해 처음으로 전 씨의 연희동 자택을 방문했다가 소득 없이 철수한 소식이 KBS 취재로 알려져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전 전 대통령이 알츠하이머로 사람을 알아보지 못한다"는 비서관 말에 동산 압류 등 더 이상의 절차를 진행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진 상황이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