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카풀 논란 속 시범 운영.. 택시업계 "호출 거부"
상태바
카카오 카풀 논란 속 시범 운영.. 택시업계 "호출 거부"
  • 최우성 기자
  • 승인 2018.12.07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용 아닌 일반 승용차를 함께 타고 가는 차량공유 시스템, 카카오 카풀 서비스가 논란 속에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 소식이 알려진 상황이다.

지금은 일부만 이용할 수 있다고

또한 열흘 뒤부터 앱 가입자 모두 쓸 수 있게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반발하고 있는 택시업계는 카카오 택시 호출을 거부하겠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진 상황이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