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패티서 플라스틱 이물질 나온 진짜 이유가?.. 누리꾼 반응이?
상태바
맥도날드 패티서 플라스틱 이물질 나온 진짜 이유가?.. 누리꾼 반응이?
  • 이성훈 기자
  • 승인 2019.01.10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맥도날드 새우버거 패티에서 플라스틱 이물질이 발견돼 식품안전 당국이 조사를 착수했다

10일 식약처와 유통업계에 의하면 앞서 지난해 12월 초 대구 한 맥도날드 매장에서 판매한 새우버거 패티에서 에폭시 수지 조각 2개를 봤다는 소비자 민원 신고가 접수됐다고.

식약처는 맥도날드와 납품업체 조사에 들어갔다

그 결과, 플라스틱 조각은 태국 제조업체가 새우를 바닥에 놓고 세척하던 중 바닥재 조각이 혼입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고 알려졌다.

식약처 관계자는 "맥도날드보다는 패티 생산업체와 수입업체의 잘못이라고 보고 있다"며 "조만간 행정처분을 발표할 것"이라고 설명해 눈길을 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