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름 "노선영에 2010년부터 괴롭힘 당했다" 고백
상태바
김보름 "노선영에 2010년부터 괴롭힘 당했다" 고백
  • 이성훈 기자
  • 승인 2019.01.11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김보름이 1년 만에 입을 열어 눈길을 끌고 있다.

그는 '왕따 논란'의 가해자가 아닌 피해자였음을 강조한 소식이 알려졌다.

그는 11일 채널A에서 방송된 '뉴스A'에 출연해 1년 전 있었던 평창 동계올림픽 팀 추월 경기 '왕따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김보름은 "풀리지 않은 오해가 있다. 드릴 말씀이 많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인터뷰에서 "노선영 선수가 올림픽 이후 얘기했던 부분들에 대해 밝히기가 힘들었다"고 전달했다

이어 "2010년 처음으로 국가대표 선수촌에 합류했다. 그 때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알렸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