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호송차 안에서 '쾅쾅쾅' 유리창 두드린 사연?
상태바
이명박, 호송차 안에서 '쾅쾅쾅' 유리창 두드린 사연?
  • 이성훈 기자
  • 승인 2019.01.11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호송차 안에서 차 유리창을 두드린 소식이 전해졌다.

11일자 조선일보에 의하면 이 전 대통령은 지난 9일 서울중앙지법 항소심 공판에 출석했다고

그는 이날 호송 버스를 타고 구치소로 돌아가다 차 안에서 유리창을 ‘쾅쾅쾅’ 하고 두드린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에 의하면 이 전 대통령은 정문 길목에 있던 자유한국당의 이재오 상임고문, 주호영 의원 등 측근 10여명이 차량을 향해 손을 흔드는 모습을 보고 차 유리창을 두드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