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조무사 실습생, 투신해 숨져.. "동료들 괴롭힘 힘들었다"
상태바
간호조무사 실습생, 투신해 숨져.. "동료들 괴롭힘 힘들었다"
  • 이성훈 기자
  • 승인 2019.01.12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간호조무사 실습생이 "동료들의 괴롭힘으로 힘들었다"는 유서를 남기고 아파트에서 투신해 세상을 떠났다.

12일 전북 익산경찰서에 의하면 전날 오후 4시 30분께 익산시 한 아파트 9층에서 A(28)씨가 떨어져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A씨는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 전 ‘동료들의 괴롭힘 때문에 힘들다.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 상황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유서에 (자신을 힘들게 한) 동료들의 실명을 언급했으며 병원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한 상황이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