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정 "난 베토벤 스토커.. 베토벤 이웃 아줌마 한말도 안다"
상태바
임현정 "난 베토벤 스토커.. 베토벤 이웃 아줌마 한말도 안다"
  • 이지연 기자
  • 승인 2019.02.11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공장’ 피아니스트 임현정이 자신을 ‘베토벤 스토커’라고 말해 눈길을 끌고 있다.

11일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는 피아니스트 임현정이 게스트로 나와 화제를 모은다.

이날 임현정은 자신을 “베토벤 스토커”라고 전하기도 했다

그는 이어 “베토벤의 연애 편지, 유서, 일기장까지 다 읽었다. 지금은 그 누구보다도 친한 느낌이 든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고 있다.

그는 “베토벤의 이웃집 아줌마들이 한 말까지 알게 됐다. 가장 신기한 것은 베토벤이 영웅적이고 남성적인 면과 여성적인 면이 공존한다는 것이다”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이지연 기자 beatriceeuni@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