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중생 4살 폭행, 교회서 때려 뇌사상태 빠진 소식에
상태바
여중생 4살 폭행, 교회서 때려 뇌사상태 빠진 소식에
  • 최우성 기자
  • 승인 2019.02.11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에서 잠을 자던 4살 아이가 여중생에게 폭행을 당해 뇌사상태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교회에서 함께 잠을 자던 4살 여자아이를 폭행해 뇌사상태에 빠뜨린 혐의로 여중생 A양을 구속한 것으로 알려진 상황이다.

경찰에 의하면 A양은 이날 교회 유아방에서 함께 잠을 자던 B양이 뒤척이며 잠을 방해한다는 이유로 홧김에 B양을 때린 것으로 알려진 상황이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