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전국 최초 '환경시설 등에 관한 관리 조례' 제정
상태바
고양시, 전국 최초 '환경시설 등에 관한 관리 조례' 제정
  • 최우성 기자
  • 승인 2019.04.15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환경시설 등에 관한 관리 조례안' 시의회 본회의 통과... 환경오염문제 선제적 대응방안 마련
▲ 고양시의회는 지난 11일 본회의에서 '고양시 환경시설 등에 관한 관리 조례안'을 의결했다. 이로써 고양시는 전국 최초로 기피시설 환경오염문제에 대한 선제적 대응 방안을 마련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최우성 기자] 고양시가 '고양시 환경시설 등에 관한 관리 조례'를 전국 최초로 제정했다.

조례는 관할 사업장이 아니라 하더라도 지역 내 기피시설 등을 지도·점검하고 위반 시 행정처분을 실시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고양시의회는 지난 11일 열린 제230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고양시 환경시설 등에 관한 관리 조례안'을 의결했다.

이로써 고양시는 관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에서 위법·부당한 행위를 할 경우 선제적인 지도·점검 및 행정처분을 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다.

다른 시에서 운영 중인 고양시 내 기피시설인 난지물재생센터, 음식물 처리시설 등에서 수년 간 제기되고 있는 지역 민원을 조례를 통해 적극적으로 해소하고 또한 환경오염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연초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고양시의 가장 큰 사회간접자본(SOC)은 환경이다. 환경은 이제 생존권의 문제이며, 우선순위가 아닌 결단의 문제다"라고 강조한 바 있다.

시는 조례 제정을 기반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환경정책 수립 및 지속가능한 환경도시를 조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