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강 북한 여자 축구선수들, 오는 7월 한국 방문
상태바
세계 최강 북한 여자 축구선수들, 오는 7월 한국 방문
  • 최우성 기자
  • 승인 2019.04.16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서 열리는 'U-18국제여자축구교류전' 참가... 에이스 승향심·유정임·위정심·리향심 출전 기대
▲ 오는 7월 8~15일 고양시에서 열리는 4개국 'U-18국제여자축구교류전'에 세계 최강 북한 선수들이 참가한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최우성 기자] 세계 최강 북한 여자 축구 선수들이 남한을 찾는다.

오는 7월 8~15일 고양시에서 열리는 'U-18(18세 이하) 국제여자축구교류전'에 북한 선수들이 참가하는 것. 북한 선수들의 방남은 올해 들어 처음이다.

고양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는 이번 'U-18국제여자축구교류전'에는 한국, 북한, 중국, 일본 등 4개 나라가 참가한다.

고양시 후원, 한국여자축구연맹 주최, 남북체육교류협회 주관인 이번 교류전에는 한국 선발팀과 북한 4.25체육단, 중국 상하이축구협회 선발팀, 일본 오사카축구협회 선발팀이 참가한다.

한국은 여자 고교 최강 중 한 곳인 포항여자전자고, 울산 현대여고 등 모두 14개의 여고 축구팀 중 에이스 위주로 선발할 계획이다. 선수들은 가슴에 '고양'을 새긴 유니폼을 입을 예정이다.

북한 출전 선수는 4.25체육단 소속의 18세 이하 여자팀으로 U-17여자월드컵 출전 선수가 주축이다.

세계 최강 북한 여자축구팀은 2017여자월드컵 스페인과의 8강에서 1:1로 경기를 마친 상황에서 승부차기에서 3:1로 아깝게 져 안타까움을 사기도 했다.

북한은 이 대회 통산 2회 우승에 빛나는 강국으로 꼽힌다. 이번에도 에이스 승향심을 비롯 유정임·위정심·리향심 선수 등이 주축으로 출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규상 한국 여자축구연맹 회장은 16일 "북한 여자축구는 세계 최강으로 국제대회에서 여러 번 우승했다"며 "이번에 방남하는 U-18팀도 세계정상급 팀"이라고 말했다.

4.25체육단은 북한의 20여 개 체육단체 가운데 최고의 종합체육단으로 인민군 소속이다. 특히 북한 최고의 체육기구로 북한올림픽위원회 등 모든 체육단체가 4.25체육단 산하기구다.

김경성 남북체육교류협회 이사장은 "협회는 2006년 민간인 최초로 북측 4.25체육단과 남북체육교류협약을 체결했고 이후 남북체육교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는 고양시가 추구하는 남북평화를 위한 강력한 의지의 표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일본 선발과 중국 선발은 현재 출전선수 선발이 논의 중으로 최강의 전력을 보내겠다는 의견을 통보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4개국 여자축구대회는 평화의 시작, 미래의 중심을 슬로건으로 내건 고양시의 의미 있는 남북평화교류 사업"이라며 "특히 북한 여자축구팀이 고양시를 찾는 것은 올해 첫 번째 북한선수단의 방남이라는 면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이번 4개국 'U-18국제여자축구교류전' 한국 선발과 북한 4.25체육단의 개막 경기 등은 MBC TV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