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비 출신 채소연, 12월의 신부되다... 사업가와 웨딩마치
상태바
비비 출신 채소연, 12월의 신부되다... 사업가와 웨딩마치
  • 이지연 기자
  • 승인 2009.12.13 2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월의 신부가 된 비비 출신의 채소연씨. (사진=㈜아이웨딩네트웍스)
ⓒ 데일리중앙
인조 여성그룹 비비(BB) 출신의 채소연(35)씨가 13일 오후 서울 역삼동 르네상스 서울호텔에서 한 살 연상의 연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채소연씨의 신랑은 외국계 제약회사 아시아 지사장과 사업을 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2년 전 아는 사람들과의 모임에서 처음 만난 뒤 자연스럽게 연인 관계로 발전해 이날 백년가약을 맺었다.

이날 결혼식은 50여 명의 하객이 참석한 가운데 차분하고 클래식한 분위기에서 진행됐다고 ㈜아이웨딩네트웍스(대표 김태욱) 쪽이 밝혔다. 축가는 가수 주다인씨와 우주씨가 불렀다.

1996년 여성듀오 비비의 보컬로 데뷔한 채소연씨는 2003년 솔로 1집 앨범을 발표한 뒤 활동이 뜸했다. 지금은 병원 사업과 컨설팅 사업에 매진하고 있다고 한다.

이지연 기자 webmaster@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