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의 취향' 손예진-이민호 데이트 현장 공개 '애틋해'
상태바
'개인의 취향' 손예진-이민호 데이트 현장 공개 '애틋해'
  • 한소영 기자
  • 승인 2010.04.27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드라마 '개인의 취향'에서 극 중 '개인'과 '진호' 역을 열연하고 있는 손예진, 이민호씨가 V자를 그리며 카메라를 향해 웃고 있다.
ⓒ 데일리중앙
오는 28일(수) 밤 9시 55분에 방송될 '개인의 취향'9회에서 진호(이민호 분)가 게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그의 배려심 깊고 따뜻한 마음에 사랑을 느끼게 된 개인(손예진 분)은 진호에게 마음을 보여주기로 결심하고 남장한 특별 데이트를 준비한다.

두 사람은 봄기운 가득한 야외로 나가 산책도 하고 사진도 찍고 도시락도 먹으며, 보통 소풍 나온 연인들처럼 데이트를 즐긴다.

평소 엉뚱하고 순수한 개인은 진호를 즐겁게 해주기 위해 애써 웃음을 짓지만 진호와 이뤄질 수 없는 사랑이라는 생각 때문인지 눈빛에 슬픔이 느껴진다. 이에 진호 역시 표현은 못하지만 개인의 사랑스런 마음을 느끼고 처음에는 무덤덤한 표정을 지으나 곧 웃게 된다.

MBC 방송 관계자는 "'호박커플'의 데이트 장면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게 된 개인과 진호가 서로에게 상처 주지 않으려는 모습에서 애틋함이 베어나 웃음이 나면서도 눈물이 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연애숙맥 엉뚱녀와 시크하고 까칠한 가짜 게이의 발칙한 동거일기를 솔직담백하게 그리고 있는 드라마 '개인의 취향'은 이번 주 방송을 통해 창렬을 향한 개인의 복수가 전개된다. 이와 함께 서로의 진심을 깨닫게 된 개인과 진호의 러브라인도 본격적인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한소영 기자 webmaster@daili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