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승주, 도레이첨단소재 5공단 부지 8만여평 추가 구매 지원 촉구
상태바
백승주, 도레이첨단소재 5공단 부지 8만여평 추가 구매 지원 촉구
  • 김용숙 기자
  • 승인 2019.05.30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 도레이첨단소재 신규 투자 검토에 적극 협력 입장 밝혀
백승주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오른쪽)과 이영관 한국도레이(TORAY) 회장(왼쪽). (사진=백승주 의원실) <br>ⓒ 데일리중앙
백승주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오른쪽)과 이영관 한국도레이(TORAY) 회장(왼쪽). (사진=백승주 의원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구미가 지역구인 백승주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은 한국수자원공사에 도레이첨단소재 5공단 부지 8만여 평 추가 구매에 대한 적극 지원을 촉구했다.

수자원공사 쪽은 도레이첨단소재 신규 투자 검토에 적극 협력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백승주 의원은 30일 "이영관 한국도레이(TORAY) 회장으로부터 도레이배터리세퍼레이터필름코리아(TBSK)가 구미5공단에 부지를 추가 구매해 신규 투자를 추진하는 현황을 설명 듣고 조속한 시일 내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을 만나 구미 도레이에서 2014년 12월 구미5공단 부지 8만여 평 구매에 이어 추가로 8만여 평을 확보하는데 있어 한국수자원공사 측의 적극적 지원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백 의원은 "도레이에서 공장을 신축하기 위해 블록 사이 인프라 시설 계획 변경과 추가 토목공사를 통한 부지 내 표고차 조정이 절실하다"고 설명했다.

수자원공사 쪽은 백 의원의 지원 요청을 받고 긍정적인 답변을 내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백승주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왼쪽)과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가운데). (사진=백승주 의원실) <br>ⓒ 데일리중앙
백승주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왼쪽)과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가운데). (사진=백승주 의원실)
ⓒ 데일리중앙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은 "도레이 측과 애로 사항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친기업적 입장에서 공단 분양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조성된 부지가 기업의 특성에 따른 공장 형태와 맞지 않기 때문에 부지 조성 당사자인 수자원공사에서 관계 부처와 협의해 조속히 해결 방안을 찾아야 한다는 것이 백 의원의 설명.

백 의원은 "도레이는 추가로 확보된 시설에 첨단산업시설을 확장하게 되면 신규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구미가 첨단소재 분야에서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요충지로 거듭나는데 새로운 계기가 마
련될 것"이라 내다봤다. 

한편 한국도레이는 1999년 12월 설립돼 섬유, 필름, IT 분야의 생활 기초소재부터 고부가가치 특수소재까지 다양한 산업의 필수소재를 공급하는 대한민국 대표 소재 회사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