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소녀’, 첫 댄스 평가 비하인드 컷∙풀영상 공개
상태바
‘유학소녀’, 첫 댄스 평가 비하인드 컷∙풀영상 공개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06.04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학소녀’, 첫 댄스 평가 비하인드 컷∙풀영상 공개

copyright 데일리중앙

 

‘유학소녀’ 소녀들이 첫 번째 팀별 댄스 과제를 완수한 가운데 현장 비하인드 컷과 댄스 풀영상이 공개돼 뜨거운 반응을 모았다.

최근 Mnet ‘유학소녀’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지난 30일 방송된 걸크러시팀과 큐트팀의 K팝 안무 창작 평가 현장 비하인드 컷과 풀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걸크러시팀 디시, 올린, 리비아, 마리아가 방탄소년단(BTS), 아이오아이 등 국내 대표 K팝 스타들이 화보와 뮤직비디오를 촬영했던 한 피자집에서 개성 가득한 표정과 포즈로 남다른 끼를 발산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공개된 큐트팀 루나, 에리이, 리수, 마인, 블라다, 나다는 만개한 벚꽃 아래 꽃받침 포즈를 하고 낭랑한 소녀미를 뽐내고 있다. 특히 소녀들의 청량한 미소가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했다.

앞서 소녀들은 걸크러시팀과 큐트팀으로 나눠 각각 걸그룹 있지의 ‘달라달라’와 트와이스의 ‘댄스 더 나이트 어웨이(Dance The Night Away)’ 안무 창작 영상 평가 과제를 수행했다.

이후 공개된 댄스 평가 풀영상에서 소녀들은 풍부한 표정과 노력의 흔적이 엿보이는 섬세한 동작, 완벽한 팀워크로 인기 K팝을 각각의 콘셉트에 맞게 완벽 소화,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보여줬다.

어려움 속에서도 낙담하지 않고 힘을 합쳐 나아가 뜻깊은 결실을 맺은 소녀들의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안겨주며 소녀들이 선보일 다채로운 유학기에 대한 기대감을 심어줬다.

‘유학소녀’는 서바이벌이 아닌 유학에 초점을 맞춰 소녀들의 성장스토리를 그리는 만큼 경쟁 없이 서로 화합하는 모습을 통해 색다른 재미를 전하고 있다.

K팝을 사랑하는 소녀들의 좌충우돌 유학 버라이어티 ‘유학소녀’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Mnet에서 방송된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