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주민참여예산제' 도입·운영
상태바
인천관광공사, '주민참여예산제' 도입·운영
  • 최우성 기자
  • 승인 2019.07.19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시설물 운영 등 3개 분야 시민제안 적극 반영
인천관광공사는 예산 편성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주민참여예산제'를 도입·운영할 예정이다. (자료=인천관광공사)copyright 데일리중앙
인천관광공사는 예산 편성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주민참여예산제'를 도입·운영할 예정이다. (자료=인천관광공사)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최우성 기자] 인천관광공사는 예산 편성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예산 편성 과정에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주민참여예산제'를 도입·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대상사업은 △관광시설물 운영(송도컨벤시아, 시티투어, 인천관광안내소 등) △관광활성화 사업(국내외 관광객 유치, 관광환경 조성, 축제이벤트, 섬·해양관광 활성화, 외국인환자 유치, MICE활성화 사업 등) △사회공헌활동의 3개 분야로 인천 관광발전을 위해 필요한 시민의 제안을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인천시민 또는 인천 소재 대학생,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공사 홈페이지(www.travelicn.or.kr) '고객제안-주민참여예산'을 통해 연중 상시 제안 가능하다. 

접수받은 내용은 해당 부서 검토 및 주민참여예산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반영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단 2020년도에 반영하는 사업은 예산 편성 일정을 고려해 올해 8월 31일까지 접수된 건에 한해 검토 및 심의할 예정이다.

공사 관계자는 "7월 16일부터 2주간 진행 중인 '2019 인천관광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과 '주민참여예산제' 운영 등 시민과 소통하고 참여할 수 있는 제도를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