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2035년 도시기본계획 공청회' 연다
상태바
성남시, '2035년 도시기본계획 공청회' 연다
  • 이성훈 기자
  • 승인 2019.07.24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의 미래상과 중장기 발전 방향 시민과 공유
성남시는 도시의 미래상과 중장기 발전 방향을 시민과 공유하기 위한 '2035년 성남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를 열 예정이다. (자료=성남시)copyright 데일리중앙
성남시는 도시의 미래상과 중장기 발전 방향을 시민과 공유하기 위한 '2035년 성남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를 열 예정이다. (자료=성남시)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성남시는 도시의 미래상과 중장기 발전 방향을 시민과 공유하기 위해 일정별 4차례의 '2035년 성남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를 연다.

공청회 일정은 ▲7월 26일 성남시청 온누리 ▲7월 29일 수정구청 대회의실 ▲7월 30일 중원구청 대회의실 ▲7월 31일 분당구청 대회의실 등이다. 각각 오후 3시에 열린다.

2035년 성남도시기본계획(안)은 계획 인구를 112만3000명으로 한 성남시 전체 면적 141.82㎢의 도시공간구조, 생활권 계획을 담았다.

시는 현재 수정·중원, 분당, 판교로 분리된 3개 생활권의 도시공간구조를 지역통합과 균형 발전을 위해 성남시청 등을 중심으로 하는 1도심과 시 북부, 남부의 2개 지역 중심 생활권으로 개편했다.

도시 미래상은 '소통과 화합의 글로벌 시티 성남'으로 설정했다.

이를 위한 실천 과제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주도하는 세계적인 ICT 도시 ▲화합·상생이 이뤄지는 소통 네트워크 도시 ▲시민의 삶이 풍요로운 행복문화 도시 만들기 등 3가지다.

이번 기본계획안은 지난해 10월 구성한 65명의 시민계획단과 함께 마련했다.

오는 8월 16일까지 주민 의견 수렴 뒤 시의회 의견 청취, 시 도시계획위원회 자문을 거쳐 9월에 경기도에 승인 신청한다.

최종 '2035년 성남도시기본계획'은 내년 2월 경기도가 승인하면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될 예정이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