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밀양강 둔치엔 백일홍 만발... 아름다운 여름풍경 연출
상태바
지금 밀양강 둔치엔 백일홍 만발... 아름다운 여름풍경 연출
  • 이성훈 기자
  • 승인 2019.08.23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밀양강 둔치 화단에 백일홍 1만 그루 가꿔
밀양강을 산책하는 시민들에게 큰 즐거움 '선사'
지금 밀양강에는 1만 그루의 백일홍이 만발해 막바지 여름 풍경을 아름답게 수놓고 있다. (사진=밀양시)copyright 데일리중앙
지금 밀양강에는 1만 그루의 백일홍이 만발해 막바지 여름 풍경을 아름답게 수놓고 있다. (사진=밀양시)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지금 밀양은 여름 무더위의 끝자락에 백일홍의 붉은 빛으로 가득 물들어 있다.

밀양시가 지난달 밀양강 둔치 화단에 조성한 백일홍 1만여 그루가 활짝 피어 빨강, 노랑으로 수놓으며 아름다운 여름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폭 1.5m, 길이 256m 화단에 형형색색으로 만개한 백일홍이 아름다움을 뽐내며 밀양강 둔치를 찾은 시민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23일 "뜨거운 햇볕으로 꽃들이 시들 수 있기에 체계적인 관수를 통해 둔치에서 아름다운 꽃을 계속 볼 수 있도록 유지 관리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