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잘못하나로...트위치 스트리머 에디린 은퇴
상태바
그 잘못하나로...트위치 스트리머 에디린 은퇴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09.1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위치 스트리머 에디린의 방송모습
트위치 스트리머 에디린의 방송모습

트위치 스트리머 에디린이 방송사고로 은퇴하는 수모를 겪었다.

에디린은 지난 9일 자신의 방송 게시판에 "사실관계를 말씀드리자면 어제 새벽, 방송이 켜져서 영문을 모를 이유로 제 방이 공개가 됐다"며 "제가 방송을 준비하는 중에 방송 준비에 필요한 컴퓨터 세팅 등을 혼자 하려다 보니 힘들어서 소개를 받고 도와주신 분이 함께 노출이 됐다"고 밝혔다.

또한 "제 몸이 노출된 상황에서 억측으로 음해하시는 분들의 글도 보았다"며 "저에 대해 실망하신 분들의 배신감에 분노하고 있을 여러분들의 화난 모습을 상상하면 너무 힘들다"고 말해 보는 이들로 하여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에디린은 "속여서 죄송하다. 방송을 접게 돼서 죄송하다"며 "제발 저를 잊어달라. 쥐 죽은 듯이 평생 반성하며 살겠다"며 방송을 은퇴하겠다고 했다.

남성에 대해서는 "방송에 도움을 받기 위해 소개받은 사람"이라며 "감정이 싹트지 않은 연애 상태라 밝힐 수 없었다"고 해명했다.

지난 8일 새벽 종료된줄 알았던 에디린의 방송이 1분간 켜졌고, 옷을 입고 있지 않은 에디린과 속옷 차림의 한 남성이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 방송을 타게 됐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