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찬다' 심권호 갑작스러운 이탈 ··· 건강 문제 우려 증폭
상태바
'뭉쳐야찬다' 심권호 갑작스러운 이탈 ··· 건강 문제 우려 증폭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09.20 07:2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축구예능프로그램 '뭉쳐야찬다'에서 갑작스러운 전력이탈이 발생했다.
  심권호가 개인 사정을 이유로 당분간 방송에서 하차한다고 통보했기 때문이다.

  19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그간 멤버로 활약했던 심권호가 당분간 휴식을 취한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심권호의 모습이 보이지 않는 것에 대해 출연진이 궁금증을 제기하자 감독 안정환은 "심권호는 개인적인 사정으로 전력에서 제외됐다"라고만 짧게 코멘트 했다.

  때문에 심권호의 건강에 이상이 생긴 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과거 방송에서 심권호는 간 등이 좋지 않다고 밝혔기 때문이다.

  이에 팬들은 심권호의 빠른 복귀를 기원하는 한편 건강에 이상이 없기를 바란다는 염원을 쏟아내고 있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