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도 영향 있다' 태풍 타파 주말 남부에 '물폭탄'
상태바
'한반도도 영향 있다' 태풍 타파 주말 남부에 '물폭탄'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09.20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사진 : 대한민국 기상청 / 태풍 타파 이동 경로

일본 오키나와 남부 해상에 있던 열대저압부가 태풍 '타파'로 발달해 북상중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470km 부근 바다에 있는 열대저압부의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이 초속 17m 이상을 기록해 태풍의 기준을 충족했다.

내일(21일) 날씨는 제 17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흐리고 지역에 따라 큰 비를 동반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 타파는 지난 '링링'과는 달리 강풍보다는 많은 비를 몰고 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오는 21일(토) 주말부터 월요일 낮까지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가 많은 비가 내릴 거라고 봤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