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극의 대장은 나야' 동백꽃 필 무렵, 시청률 '톱' 지켰다
상태바
'수목극의 대장은 나야' 동백꽃 필 무렵, 시청률 '톱' 지켰다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09.20 11:36
  • 수정 2019.09.20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사진 :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공식 포스터

KBS2 TV 수목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이 자존심을 지켰다.

20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19일) 방송된 '동백꽃 필 무렵'은 3회 6.7%, 4회 8.3%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회(1회 6.3%·7.4%)보다 소폭 상승한 수치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는 동시에 수목 드라마 1위를 차지했다.

'동백꽃 필 무렵'의 뒤를 이어 '신압사관 구해령'이 5%, '시크릿 부티크'가 4.5% 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여자가 저를 가둔 가타부타를 깨다 못해 박살을 내는 '진짜 사람들'의 '진짜 이야기'로 3년의 공백이 무색할 정도로 대단한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공효진 주역을 맡았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