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토크가하고싶어서 진행, 공유와 재회
상태바
이동욱 토크가하고싶어서 진행, 공유와 재회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12.05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욱 토크가하고싶어서 진행, 공유와 재회

copyright 데일리중앙
출처 : SBS 방송화면

[데일리중앙 주영은 기자]이동욱의 토크가하고싶어서 출연한 공유가 화제다.

4일 첫방송된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는 이동욱의 절친 배우 공유가 게스트로 출연해 훈훈한 케미와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두 사람은 드라마 '도깨비' 이후로 이어진 우정을 증명했다. 이동욱은 드라마가 끝난 지 꽤 됐지만 여전히 사석에서 공유를 '깨비'라고 부른다고. 공유는 "이동욱은 저를 깨비라고 부르고 저는 동승이라고 부른다. 이동욱의 문자는 반복이 많이 된다. '깨비깨비, 우리 만나 만나, 언제봐 언제봐, 보고싶어' 플러스로 하트 이모티콘도 정말 많이 보낸다."고 전했다. 공유는 자신에게 의지하며 친근한 애교를 보여주곤 하는 이동욱을 증언했다. 

이날 공유는 "자랑할 게 너무 많아서 생각을 해봐야 한다"며 거들먹거렸다. 이어 그는 "잘생겼지, 뭐"라며 "옷이 공유빨을 받았다는 이야기를 많이들 하더라"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토크가하고싶어서는 각 분야 최고의 셀럽을 초대, 스튜디오에서 나누는 토크, 셀럽과 연관된 장소에서 나누는 현장 토크, 시추에이션 토크 등 한 인물을 입체적이고 다면적으로 담아낸 혁신적인 토크쇼이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