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퇴장' 토트넘, 첼시에 완패
상태바
'손흥민 퇴장' 토트넘, 첼시에 완패
  • 주영은 기자
  • 승인 2019.12.23 0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SPOTV 네이버 중계 캡쳐

 [데일리중앙 주영은 기자] 손흥민이 다이렉트 퇴장을 당하며 소속팀 토트넘 핫스퍼도 완패했다.

23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경기는 첼시의 2-0 완승으로 끝났다. 패배한 토트넘은 승점 26점에 머물렀고, 첼시는 승점 32점을 확보하며 3위 맨체스터시티(승점 38)와의 격차를 좁혔다.

전반 12분만에 윌리안에게 선취골을 내준 토트넘은 경기 내내 끌려가는 모습이었다. 전반전 추가시간 PK를 내준 토트넘은 또 다시 윌리안에게 실점하며 2-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역전을 노리던 토트넘은 후반 16분 손흥민이 퇴장당하며 기세가 꺾였다. 첼시 수비수 뤼디거와 충돌해 넘어지던 손흥민이 발을 뻗는 동작을 했고, VAR 판독 결과 고의적인 움직임이라 판단한 주심이 즉시 레드카드를 꺼내들은 것이다.

결국 토트넘은 만회골을 터트리지 못했고 안방에서 2-0 패배를 받아들여야 했다. 축구 평점 사이트 '후스코어드’는 손흥민에게 양 팀 합계 최저 평점인 4.9점을 줬다. '스카이 스포츠' 공식 평점은 3점으로 역시 최하위였다. 멀티골을 터트린 윌리안은 8점을 기록했다.

주영은 기자 chesil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