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총선 수사체제 돌입해... "검찰의 정치적 중립은 생명"
상태바
윤석열, 총선 수사체제 돌입해... "검찰의 정치적 중립은 생명"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0.02.10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검사에게 정치적 중립은 생명"이라고 강조했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윤석열 검찰총장은 "검사에게 정치적 중립은 생명"이라고 강조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은 "검사에게 정치적 중립은 생명"이라고 강조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21대 총선을 약 두 달여 앞둔 시점에서 본격적인 총선 수사 체제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10일 오전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대회의실에서 '전국 지검장 회의'가 진행됐다.

윤 총장이 취임한 후 최초로 전국 검사장급 회의가 진행됐다.

이날 회의에는 18개청 지검장 및 59개청 공공수사부장이 모습을 드러냈다.

윤 총장은 이날 "이번 선거는 선거연령 하향,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비롯해 형사사법절차 변화도 예정돼 있어"라고 말했다.

그는 "과거보다 예측이 어려운 여러 상황이 발생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윤 총장은 "검찰에게 정치적 중립은 생명과도 같다"고 강조했다.

그는 "향후 선거사건의 수사착수 진행처리 과정 전반에서 공정성에 의심받지 않도록 관행과 처신에 유의하라"고 덧붙였다.

이어 "일선 검사들이 법과 원칙 따라 소신껏 수사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최선을 다해 전폭 지원할 예정"이라고 다짐했다.

송정은 기자 beatriceeuni@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