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신도시 랜드마크 '한강문화예술의 전당' 2023년 착공
상태바
한강신도시 랜드마크 '한강문화예술의 전당' 2023년 착공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03.10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702억원(추정)... 대공연장, 소공연장, 영상예술관, 기타 부대시설 포함된 연면적 1만4300㎡ 규모
홍철호 의원 "한강문화예술의 전당이 김포시민들의 다양한 문화복지 욕구를 충족시켜줄 수 있길 기대한다"
미래통합당 홍철호 의원은 김포 한강신도시의 랜드마크가 될 '(가칭)한강문화예술의 전당'이 오는 2023년 착공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미래통합당 홍철호 의원은 김포 한강신도시의 랜드마크가 될 '(가칭)한강문화예술의 전당'이 오는 2023년 착공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 미래통합당 홍철호 의원(경기 김포시을)은 10일 김포 한강신도시의 랜드마크가 될 '(가칭)한강문화예술의 전당(문화예술회관)'이 오는 2023년 착공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총사업비 702억원(추정)이 투입되는 '한강문화예술의 전당'은 대공연장, 소공연장, 영상예술관, 기타 부대시설 등이 포함돼 연면적 1만4300㎡ 규모로 한강신도시 장기동(1888-14) 고창근린공원 내에 2023년 6월 착공될 계획이다.

홍철호 의원은 "한강문화예술의 전당이 한강신도시의 랜드마크로서 김포시민들의 다양한 문화복지 욕구를 충족시켜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