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서
상태바
고양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서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3.17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장기화 따른 지역경제 살리기 경기부양 전략... 상반기 7200억원 조기집행
고양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선다. 이를 위해 상반기에 7200억원을 조기 집행을 계획이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고양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선다. 이를 위해 상반기에 7200억원을 조기 집행을 계획이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고양시가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섰다.

17일 고양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로 심화되는 경기 불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상반기 중 7200억원의 조기 집행 계획을 추진한다. 

일자리경제국장을 단장으로 4개 반으로 구성된 '지역경제TF팀'을 중심으로 여러 가지 경기부양 대책을 내놓으며 위축된 소비심리를 회복시키겠다는 전략이다.

이에 대한 방안으로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례보증 확대 등 금융지원 ▲착한 임대인 지방세·소상공인 상하수도요금 등 세제지원 ▲고양페이 10% 특별이벤트 추가 연장 등 소비촉진 ▲공공일자리 사업 확대 추진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 시설개선사업과 판촉행사 지원 ▲지역상권 살리기 캠페인 등을 추진한다.

◈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례보증 확대 등 금융지원= 그간 지원해 온 특례 보증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자금난 완화를 위한 금융지원을 확대 추진한다. 중소기업 특례보증(460억원)과 운전자금 이자차액을 확대 지원(29억원)하며, 제조업에서 비제조업까지 지원대상을 넓혔다.

또한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200억원으로 운용하며 보증 한도액을 3천만원에서 5천만원까지 확대하고 소상공인의 이자부담을 줄이기 위해 최대 2%의 이자를 지원할 계획이다.

◈ 착한 임대인 지방세·소상공인 상하수도요금 등 세제지원= 임대료를 자발적으로 낮춰주는 착한 임대인에게 재산세를 최대 50%까지 감면하며 시청·구청, 아람누리, 어울림누리, 지역별 체육관 등 산하기관이 임대한 97개소의 공유재산에 대해 사용 대부료(임대료) 50%를 깎아준다.

특히 ㈜킨텍스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전시장을 운영하지 않는 기간 입주 업체의 사용료를 감경하기로 해 전시장 내 입주 사업주들의 임대료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코로나19로부터 직간접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농업인들에게 상하수도요금의 50%를 감면해 세제 부담을 완화한다.

◈ 고양페이 10% 특별이벤트 추가 연장 등 소비촉진= 한시적으로 지원하였던 '고양페이'의 10% 인센티브를 3월에서 7월까지 추가로 연장해 지급하기로 했다.

고양페이 충전금액에 대해 10%의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특별이벤트는 기간 중에 1인당 월 100만원 한도로 10%인 최대 10만원까지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

◈ 공공일자리사업 확대 추진= 일자리기금으로 공공일자리 100명을 채용하는 '고양 알바 100' 사업을 시작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직접적으로 알바 일자리를 잃은 고양시민에게 공공일자리를 알바 형태로 2개월 간 채용한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실직한 알바 근로자, 소상공인 가족, 구직신청 등록자 순으로 우선순위를 정해 선발하며 선발된 근로자는 4월부터 공공기관 등에서 알바 활동을 하게 된다.

근로시간은 주 5일 근무에 일일 4시간이며 시급은 고양시 생활임금인 9990원을 적용한다.

◈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 시설개선사업과 판촉행사 지원= 지역상권의 유동인구 감소로 직접타격을 받은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을 위한 각종 사업을 조기 추진한다.

전통시장 등 총 7개소에 시장별로 특성화된 판촉행사와 맞춤형 시설지원을 추진하며 또한 소상공인 점포를 대상으로 간판, 매대 교체 등 시설개선사업으로 최대 200만원을 지원한다.

◈ 지역상권 살리기 캠페인= 고양시 공직자들이 앞장서 지역상권 살리기 캠페인을 직접 추진한다.

고양시 공무원 및 산하기관 직원들은 구내식당을 1주일에 2회 이상 이용하지 않고 소상공인 식당을 이용하고 있다. 초‧중‧고 졸업식, 입학식 등 행사 취소로 화훼 판매가 어려운 농가를 위해 꽃 소비촉진 캠페인도 동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일조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는 높은 시민의식과 현장 직원들의 열정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며 "이번 사태로 인한 소상공인과 기업인들이 피해를 이겨내고 지역경제를 살려낼 수 있도록 모두가 힘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