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에 청년인턴 50명 지원
상태바
성남시,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에 청년인턴 50명 지원
  • 최우성 기자
  • 승인 2020.03.17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23일부터 4월 18일까지 1인 약국 50곳 하루 3시간씩 지원 예정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공적 마스크 5부제 판매 업무를 직원 없이 홀로 하는 약국에 3월 23일부터 4월 18일까지 하루 3시간씩 청년 인력을 지원한다. (사진=성남시)  copyright 데일리중앙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공적 마스크 5부제 판매 업무를 직원 없이 홀로 하는 약국에 3월 23일부터 4월 18일까지 하루 3시간씩 청년 인력을 지원한다. (사진=성남시)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최우성 기자]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공적 마스크 5부제 판매 업무를 직원 없이 홀로 하는 약국에 오는 23일부터 4월 18일까지 청년 인력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3월 17일 시 홈페이지에 50명의 청년인턴 모집에 관한 공고를 냈다.

청년인턴은 인력 지원을 요청한 1인 운영 약국과 일손 부족 약국 등 50곳에 1명씩 배치된다.

마스크 구매자의 주민등록증 확인, 전산 입력, 대기 번호표 배부, 대량 묶음 포장 마스크 2장씩 소분 재포장 등의 업무를 맡는다.

하루 3시간씩 월~토요일 주 6일 근무하고 시간당 1만250원(성남시 생활임금 시급)을 받는 조건이다.

약국에 투입되는 인력은 성남시에 주소를 둔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 구직 청년이며 추후 성남시청 청년정책과에서 경력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시는 청년 인턴 지원으로 약사 혼자 운영하는 약국의 일손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구매자의 대기 시간을 단축해 공적 마스크의 원활한 공급을 돕게 될 것으로 내다봤다.

3월 9일부터 시행된 공적 마스크 5부제는 출생연도에 따라 일주일에 1명당 2매씩(장당 1500원) 구매할 수 있게 한 제도다. 출생연도 끝자리가 1·6이면 월요일, 2·7이면 화요일, 3·8이면 수요일, 4·9면 목요일, 5·0이면 금요일에 살 수 있다.

성남지역 공적 마스크 판매 약국은 450곳 모두이며 이 가운데 인력 지원을 요청한 약국은 11.1%(50곳)다.

최우성 기자 rambo435@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