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1대 국회의원선거 재외투표 4만858명 참여... 투표율 23.8%
상태바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재외투표 4만858명 참여... 투표율 23.8%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4.07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오는 4월 15일 치러지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재외 투표에 4만여 명이 참여했다.

중앙선관위는 7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의 재외투표가 4월 1일부터 4월 6일까지 85개 공관, 91개 투표소에서 실시됐으며 재외유권자 17만1959명 중 4만858명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투표율은 23.8%다.

중앙선관위는 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에 따라 55개국 91개 공관의 재외선거사무 중지를 결정했으며 36개 공관에서 재외투표 기간을 단축·운영했다.

재외투표지는 투표가 끝나고 공관장의 책임 하에 외교행낭 등을 통해 국내로 회송되며 인천공항에서 국회 교섭단체 구성 정당이 추천한 참관인이 입회한 가운데 중앙선관위에 인계된다. 이후 등기우편으로 관할 구·시·군선관위에 보내 국내투표와 함께 개표한다.

다만 공관에서 국내로 회송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 때에는 '공직선거법' 제218조의24(재외투표의 개표)제3항에 따라 공관에서 직접 개표한다. 

중앙선관위는 4월 11일까지 공관 개표 대상을 결정해 개표 절차도 철저히 준비할 방침이다.

한편 7일 오전 9시 기준 귀국투표 신고자는 1610명으로 이는 지난 제20대 국회의원선거(358명)보다 1252명 늘어났다. 

중앙선관위는 3월 31일까지 국내로 귀국한 재외선거인에게 귀국투표 제도를 적극 활용해 소중한 참정권을 행사해 줄 것을 부탁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