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코로나19’ 처우개선비 6억원 투입
상태바
성남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코로나19’ 처우개선비 6억원 투입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4.08 0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10만원씩 4개월 간 성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 침체한 골목상권 살리기에도 한몫
성남시는 법인택시 종사자들에게 코로나19 처우개선비 6억원을 투입한다. copyright 데일리중앙
성남시는 법인택시 종사자들에게 코로나19 처우개선비 6억원을 투입한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성남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영업이 부진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들을 위해 처우개선비 6억원을 투입한다.

시는 22곳 법인택시(1085대) 회사 소속 1500여 명 운수종사자에게 이달 20일부터 월 10만원씩 4개월 간 성남사랑상품권으로 처우개선비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근무일 월 13일 이상, 처우개선비 지급 전달 말일까지 근무 등 근속 요건만 충족하면 지급한다.

성남시 대중교통과 관계자는 "이번 처우개선비는 지역화폐로 지급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생활고를 겪는 운수종사자를 위로하고 침체한 골목상권 살리기에도 한몫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