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공연, 명품배우 카이 캐스팅 확정
상태바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공연, 명품배우 카이 캐스팅 확정
  • 이지연 기자
  • 승인 2020.04.2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도전으로 인생캐릭터 탄생 예고... "괴테의 숭고한 사랑 전해질 수 있게 준비하겠다"
준비된 신인 나현우, 차세대 '베르테르' 활약 주목... "온 진심을 담아 노래하고 연기하겠다"
오는 8월 개막하는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에 베테랑 뮤지컬 배우 카이가 주역으로 출연을 확정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카이는 "'베르테르'의 팬으로 꿈꾸던 작품에 출연하게 돼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EMK엔터테인먼트) copyright 데일리중앙
오는 8월 개막하는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에 베테랑 뮤지컬 배우 카이가 주역으로 출연을 확정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카이는 "'베르테르'의 팬으로 꿈꾸던 작품에 출연하게 돼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EMK엔터테인먼트)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지연 기자] 오는 8월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개막하는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이 막강한 캐스팅 라인업을 예고한 가운데 베테랑 뮤지컬 배우 카이가 주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뮤지컬 <베르테르>에 첫 도전하는 카이는 극 중 순수한 마음과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있는 주인공 '베르테르' 역으로 분한다.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대한 애절함, 절망 그리고 희망을 오가는 감정의 소용돌이 속에서 유약해 보이지만 깊은 여운을 남기는 '베르테르'의 복잡한 내면을 그만의 섬세한 연기로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그 동안 볼 수 없었던 해바라기 같은 순애보 사랑을 보여주는 새로운 도전을 통해 인생 캐릭터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카이는 27일 "늘 꿈꾸던 작품으로 소설과 오페라를 통해 누구보다도 베르테르의 팬이 됐다. 뮤지컬 배우로서 꼭 참여하고픈 마음이었는데 20주년이라는 특별한 무대를 함께하게 돼 더더욱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2020년에 관객들에게 괴테의 숭고한 사랑이 고스란히 전해질 수 있게 차근차근 준비해 좋은 모습으로 찾아가겠다"고 전했다.

훤칠한 외모와 실력을 갖춘 뮤지컬 배우 카이는 첫 주역을 맡았던 <팬텀>을 비롯해 <레베카> <벤허> <엑스칼리버> <프랑켄슈타인> <몬테크리스토> <더 라스트 키스> 등 잇따라 대형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작품 리스트(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그간 출연했던 작품에서는 남성다운 힘이 느껴지는 캐릭터와 혼연일체 되어 강렬하고 선 굵은 연기력을 선보이며 압도적인 카리스마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서울대 성악과 출신으로 음반, 연극, 콘서트, 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능력을 인정받으며 멀티테이너로서 진가를 발휘하고 있는 카이. 어떤 작품이든 독보적인 무대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만큼 새로운 변신을 통해 그가 보여줄 그만의 '베르테르'에 벌써부터 팬들의 기대가 증폭되고 있다.

국내 최초 앙상블 오디션 프로그램 tvN <더블캐스팅>의 최종 우승자인 나현우씨 역시 차세대 '베르테르' 탄생으로 눈길을 모은다. 

나현우씨는 방송 초반부터 매 미션마다 철저한 준비와 진정성 있는 무대로 멘토들의 호평을 받았다. 특히 세미파이널 무대에서는 특별 심사위원단의 눈길까지 사로잡으며 날카로운 안목으로 평가하는 멘토들의 아낌없는 찬사를 받았다. 

준비된 배우로서 쟁쟁한 실력자들을 제치고 대극장 뮤지컬 <베르테르>의 첫 주연을 따낸 만큼 앞으로 뮤지컬계를 휘어잡을 파워 신인으로서의 행보가 기대된다. 

나현우씨는 "'베르테르' 역을 맡게 되어 정말 꿈만 같다. 정말 열심히 준비할 것이다. 온 진심을 담아 노래하고 연기하겠다"고 포부를 말했다.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은 기존에 출연했던 배우부터 새롭게 합류하는 배우까지 폭넓은 캐스팅 진용을 갖춰 관객들을 찾을 예정이다. 

현재까지 믿고 보는 오리지널 '베르테르' 엄기준씨의 귀환과 감미로운 고품격 보이스로 로맨틱한 매력을 보여줄 준비된 명품배우 카이, tvN <더블캐스팅> 본선 진출자로 새로운 '베르테르'로 낙점된 나현우씨 등이 그들이다.

제작사 CJ ENM은 "현재 최고의 연기자로 사랑받고 있는 많은 뮤지컬 배우들의 활약을 통해 오랫동안 사랑받아온 <베르테르>의 20주년 기념 공연에 관객 분들이 다양한 매력의 '베르테르'를 만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다른 '베르테르' 역도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다. 

뮤지컬 <베르테르>는 '베르테르'와 '롯데'의 비극적인 사랑 이야기를 다룬 괴테의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바이올린, 첼로, 비올라 등 현악기 중심의 실내악 오케스트라가 연주하는 서정적인 선율이 인상적인 작품이다.

막강한 캐스팅으로 돌아와 공연의 정점을 선사할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은 오는 8월 서울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막이 오른다. 

이지연 기자 shyeo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