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국회의장,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4부 요인 부부 초청 만찬
상태바
문희상 국회의장,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4부 요인 부부 초청 만찬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05.22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저녁 서울 한남동 의장 공관에서 대통령 포함 6부 요인 부부 한 자리에
문 의장 정치인생 마무리 축하 자리... 문 대통령 "6부 요인 한 자리 역사적"
지난 21일 저녁 서울 한남동 국회의장 공관에서 문희상 국회의장 초청으로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법재판소장, 정세균 국무총리,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 등 4부 요인 부부가 만찬을 함께했다. (사진=국회대변인실)copyright 데일리중앙
지난 21일 저녁 서울 한남동 국회의장 공관에서 문희상 국회의장 초청으로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법재판소장, 정세균 국무총리,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 등 4부 요인 부부가 만찬을 함께했다. (사진=국회대변인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지난 21일 저녁 서울 한남동 국회의장 공관에서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법재판소장, 정세균 국무총리, 권순일 중앙선거관리위원장 등 4부 요인 부부를 초청해 만찬을 함께했다.

한민수 국회대변인은 22일 국회에서 브리핑을 갖고 "21일 오후 6시부터 8시30분까지 2시간 30분 간 의장 공관에서 문 대통령과 4부 요인 내외 만찬이 이뤄졌다"고 전했다.

이번 만찬은 20대 국회를 끝으로 정계를 은퇴하는 문희상 의장의 결혼 50년 금혼식과 정치인생 마무리를 맞아 축하하는 자리였다고 한다.

현직 대통령이 의장 공관을 찾은 것은 2006년 노무현 대통령 이후 14년 만이다.

문 의장은 "앞으로 5부 요인이 퇴임할 때 대통령께서 위로해주시면 큰 의미가 있을 것"이라 말했고, 이에 문 대통령은 "6부 요인이 만나는 것은 역사적"이라고 화답했다고 한민수 대변인이 전했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