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부처님 오신 날 봉축법요식 관련 집단감염 차단위해 총력 대응
상태바
인천시, 부처님 오신 날 봉축법요식 관련 집단감염 차단위해 총력 대응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5.30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물품 지원(마스크, 발열체크기 등) 및 예방수칙 준수사항 현장지도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인천시는 최근 수도권에서 발생한 산발적 집단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30일 부처님 오신날 봉축법요식에 강화된 생활속 거리두기 예방수칙이 준수 될 수 있도록 물품(마스크, 발열체크기 등)을 지원하고 예방수칙 준수사항에 대한 현장지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불기 2564년 부처님 오신날 봉축법요식(5.30)과 관련해 인천불교총연합회 및 주요 사찰에 마스크(9000매) 및 비대면 발열체크기 (30대)를 제공하고 군․구에서는 사전방역 및 손세정제, 소독제 등 방역용품을 지원했다.

또한 부처님 오신날 봉축법요식 관련 불교계의 적극적인 협조 요청 공문을 두 차례(5.22/5.26) 발송해 사찰별 실내행사(야외행사 유도) 및 점심공양 자제 협조를 구했다. 

행사 당일인 이날 군․구 직원이 현장지도에 나서도록 조치했다.

박찬훈 인천시 문화관광국장은 "인천시 불교계에서는 출입자 명부작성, 발열체크, 마스크 미착용자 출입금지는 물론 점심공양을 하지 않고 떡과 음료를 포장하여 제공하기로 했으며 자원봉사자를 추가 배치해 방역수칙이 철저히 지켜질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