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해외 확진자 폭발 증가...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 목소리 커
상태바
코로나19 해외 확진자 폭발 증가...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 목소리 커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07.0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IT 연구팀, 내년 봄까지 누적 확진자 최대 6억명, 사망자 최대 370만명 추산
세계보건기구(WHO), 코로나19 바이러스 샘플 6만개 조사결과 30% 돌연변이
코로나19 세계 확산은 외국인 입국 허용하고 있는 우리나라에 위협 요인 작용
조경태 "방역 기본원칙은 감염원 외부유입 차단"...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 촉구
조경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은 최근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코로나19 해외 확진자 증가세를 언급하며 국내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를 정부에 촉구했다.copyright 데일리중앙
조경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은 최근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코로나19 해외 확진자 증가세를 언급하며 국내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를 정부에 촉구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하루 평균 50명 안팎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바이러스 확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고 있다. 

국민들은 대규모 집단 감염 사태를 우려하면서 하루하루를 불안과 고통 속에 살고 있다.

국내 상황도 문제지만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해외 상황은 더욱 참담하다.

지난 6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전 세계 감염자 수는 약 1132만명에 이르고 사망자 또한 약 53만명을 넘어서고 있다. 불과 일주일 전에 감염자 1000만명을 돌파한 것과 비교하면 가파른 확산세다.

미국 메사추세츠공대(MIT) 연구팀은 내년 봄까지 누적 확진자가 최대 6억명까지 불어나고 사망자는 최대 370만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다. 

해외 연구진의 보고에 의하면 전염력이 종전보다 3~9배 강한 코로나19 변종이 미국과 유럽에서 창궐하고 있다고 전해진다. 

세계보건기구(WHO)도 코로나19 바이러스 샘플 6만개를 조사한 결과 30%가 돌연변이 징후를 보였다고 했다. 코로나19 바이스러스 진화하고 있다는 것이다.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은 외국인 입국을 허용하고 있는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위협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최근 일주일(6.30~7.6) 간 국내 신규 확진자 총 381명 가운데 해외유입 감염자 수는 125명으로 32.8%를 차지하고 있다. 감염자 수 또한 11일째 두자릿수를 유지하고 있다. 해외발 코로나가 국내 코로나 방역의 새로운 변수로 떠올랐다는 얘기다.

우리 국민들만 압박하고 호소하는 현재의 방역대책으로는 코로나 바이러스를 절대 잡을 수 없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조경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은 7일 "방역의 가장 기본원칙은 감염원의 외부 유입 차단"이라며 코로나19 국내 확산을 막기 위해 외국인 입국 전면 금지를 정부에 촉구했다.

현재 세계 121개 나라에서 모든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입국을 원칙적으로 금지하는 등 자국의 빗장을 걸어 잠그고 있다고 한다.

조 의원은 "전 세계에서 가장 먼저 코로나 종식 선언을 한 뉴질랜드와 85일째(6일 기준) '국내 확진자 0명'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대만 그리고 베트남 등 코로나 방역 모범국가들의 공통적인 특징은 사태 초기부터 감염원의 외부 유입을 철저하게 차단하고 있다는 점"이라고 밝혔다.

특히 대만, 베트남, 미얀마의 경우 외국인 입국자가 외교·공무·사업 등 일부 예외적 사유로 입국하더라도 코로나19 음성판정확인서를 의무적으로 제출해야 한다. 확인서 제출 이후에도 입국 후 14일 간 자가격리 및 진단검사 등을 받아야 한다.

조 의원은 "우리나라도 이들 나라들과 같은 철저한 해외유입 차단책을 즉각 실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의원은 "창문을 열어놓은 채 모기를 잡겠다는 문재인 정부의 방역대책에 대해 그동안 수많은 의료계 전문가와 야당에서 문제제기를 해왔지만 정부당국은 여전히 귀를 닫고 있다"고 지적하고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선 강력한 선제조치와 예방만이 답"이라고 거듭 주장했다.

정부는 고강도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시행하고 코로나 사태가 안정화될 때까지 모든 외국인에 대한 전면 입국금지를 즉각 실시하라는 것이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