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서 5개월 만에 코로나19 추가 확진 발생
상태바
밀양서 5개월 만에 코로나19 추가 확진 발생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8.04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 6번(경남163번) 해외 입국자... 마산의료원 이송 치료
밀양에서 5개월 만에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번 확진자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한 50대 남성이다.copyright 데일리중앙
밀양에서 5개월 만에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번 확진자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한 50대 남성이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밀양시는 4일 코로나19  '밀양6번'(경남163번)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번 확진자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한 50대 남성이다.

지난 7월 30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해 광명역에서 고속철도(KTX)를 타고 7월 31일 밀양역에 도착한 뒤 소방서 구급차로 자가 격리지까지 이동해 자가 격리됐다.

7월 31일 보건소에서 자가 격리지를 방문해 검체 채취 뒤 민간검사기관에서 검사한 결과 미결정으로 통보돼 8월 2일, 3일 두 차례 더 검체 채취해 재검사한 결과 4일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마산의료원으로 즉시 이송돼 치료 중에 있다.

밀양시는 현재 동반입국자 1명도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이로써 밀양은 3월 4일 이후 5개월 만에 코로나19 밀양6번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해외입국 확진자로는 첫 번째 사례로 기록됐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해외입국자 증가와 여름휴가 시즌을 맞아 코로나19의 추가 발생 가능성이 높다"며 마스크 항상 착용하기, 30초 손 씻기, 손 소독 자주하기 등 기본방역 수칙을 반드시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