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K방역 인정하지 않는 집단은 일부 극우세력과 국민의힘이 유일"
상태바
김태년 "K방역 인정하지 않는 집단은 일부 극우세력과 국민의힘이 유일"
  • 석희열 기자
  • 승인 2020.09.18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이 보건당국의 발표를 믿지 못하겠다는 것은 방역 방해 행위"
국민의당 지도부와 일부 의원들은 질병관리청 흔들기를 즉각 중단해야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18일 당 공식회의의에서 "K방역을 인정하지 않는 집단은 일부 극우세력과 국민의힘이 유일하지 않나 싶다"며 "정부 방역을 불신하게 하는 행위는 공당이 취할 태도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copyright 데일리중앙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18일 당 공식회의의에서 "K방역을 인정하지 않는 집단은 일부 극우세력과 국민의힘이 유일하지 않나 싶다"며 "정부 방역을 불신하게 하는 행위는 공당이 취할 태도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석희열 기자]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18일 우리 보건당국의 코로나19 관련 발표를 밎지 못하겠다는 국민의힘에 대해 '국가 방역 방해 행위'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민의힘이 세계가 모범으로 인정하는 k방역을 흔드는 데 혈안이 되어 있다"며 이렇게 비판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매일 오전 10시 정례브리핑을 통해 전날 발생한 △국내 신규 확진자 수와 해외유입 사례 △총 누적 확진자 수 △신규 격리해제자 및 현재 격리중인 사람 수 △위·중증 환자 및 사망자 수 등을 발표하고 있다.

그러나 국민의힘 일부 의원들은 방역당국의 발표를 믿지 못하겠다며 '필요에 따라서 검사 건수를 조절한다' '검사 통계를 공개하지 않는다' 등의 주장을 펼치고 있다. 

이에 대해 김태년 원내대표는 "일부 극우세력들이 유튜브를 통해 퍼뜨리고 있는 말들이 제1야당의 의원들과 지도부의 입을 통해 다시 나오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원내대표는 "투명하고 객관적인 통계를 인정하지 않고 국민을 혼란에 빠뜨리는 허위주장은 방역 방해 행위이며 방역의 최대 적은 불신 유포 행위"라면서 "전 세계적으로 k방역을 인정하지 않는 집단은 일부 극우세력과 국민의힘이 유일하지 않은가 싶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근거 없는 황당한 주장으로 국민을 혼란에 빠뜨리고 정부 방역을 불신하게 하는 행위는 공당이 취할 태도가 아니다"라며 "국민의힘 지도부와 일부 의원들은 국민을 혼란에 빠뜨린 발언에 대해 사과하고 질병관리청 흔들기를 중단할 것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김종민 최고위원은 보수단체들이 예고한 개천절 서울도심 집회 계획의 취소를 촉구했다.

아울러 국민의힘이 책임지고 개천절 집회를 막아줄 것을 요구했다.

김 최고위원은 "정말 국민의힘이 공동체를 책임지는 정당인지 이번에 결단을 내려야 한다. 극우 세력, 극단적인 세력과 함께할 것인지, 국민과 함께할 것인지 국민의힘의 결단을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말했다.

석희열 기자 shyeol@dailiang.co.kr

묶음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