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하루 신규확진자 50명... 사흘째 두 자릿수 '안정세' 유지
상태바
코로나19 하루 신규확진자 50명... 사흘째 두 자릿수 '안정세' 유지
  • 이성훈 기자
  • 승인 2020.09.28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40명(-33명), 해외유입 10명(-12명)... 수도권에서 33명(82.5%) 발생
누적 확진자 2만3661명 집계... 위중증 120명(-4명), 누적 사망자 406명(+5명), 치명률 1.72%
방역당국 "이번 한가위 명절은 나와 가족의 건강을 위해 '집에서' 쉬면서 보내자" 거듭 당부
코로나19 하루(9.27) 신규 확진자가 50명으로 사흘 연속 두 자릿수 안정세를 유지했다. 코로나19 확진자 현황(9.28 0시 기준, 1.3 이후 누계, 자료=중앙방역대책본부)copyright 데일리중앙
코로나19 하루(9.27) 신규 확진자가 50명으로 사흘 연속 두 자릿수 안정세를 유지했다. 코로나19 확진자 현황(9.28 0시 기준, 1.3 이후 누계, 자료=중앙방역대책본부)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이성훈 기자] 코로나19 하루(9.27) 신규 확진자가 50명으로 사흘째 두 자릿수 안정세를 유지했다. 전날 95명에서 거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8일 정례 브리핑을 통해 이날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40명, 해외유입 사례는 10명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질병관리청이 코로나19대책본부를 가동한 지난 1월 3일 이후 총 누적 확진자 수는 2만3661명(해외유
입 3193명)으로 집계됐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19일(9월 20일 0시 기준 집계) 82명으로 38일 만에 100명 아래로 떨어
진 뒤 사흘 간(19~21일) 두 자릿수, 이후 사흘 간(22~24일) 세 자릿수, 다시 사흘째(25~27일) 두 자릿수를 이어
갔다. 

여전히 전국 곳곳에서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산발적인 집단감염 사례가 멈추지 않고 있고 재감염 사례까
지 발견돼 긴장을 늦출 수는 없는 상황이다.

8.15 서울도심 집회와 관련해 추가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고 의료기관과 요양시설, 오피스텔, 방문판매업
체, 사우나 등에서도 n차 감염이 이어지고 있다.

한가위와 한글날을 포함한 10월 연휴 기간에 제주도 등 휴가지에 수십만명이 몰리는 등 코로나19가 다시 확산
될 수 있어 방역당국을 바짝 긴장시키고 있다. 

더욱이 전문가들은 10월 이후 독감과 코로나가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이 발생할 가능성을 크게 우려하고 있
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줄어 다소 안정세로 돌아섰지만 국민들이 일상에서 방역수칙을 더욱 철저히 지켜야 하
는 이유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코로나19 억제를 위해 '2단계 사회적 거리두기 국민행동 지침'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줄 것을 강력히 당부했다.

또한 한가위 명절 연휴와 관련해 나와 가족의 건강을 위해 이번 명절은 '집에서' 쉬면서 보낼 것을 거듭 부탁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40명을 지역별로 보면 서울 19명(33명), 경기 13명(18명), 인천 1명(9명)으로 수도권에서 33명(전체의 82.5%)이 발생해 수도권 집중 현상(괄호 안은 전날 확진자 수)은 여전했지만 전날에 비해 확진자가 대폭 줄었다. 

비수도권에선 경북이 3명으로 가장 많았고 부산, 울산, 강원, 충북에서 각 1명씩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고 나머지 지역에선 확진자가 나오지 않앗다.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 10명(내국인 7명, 외국인 3명) 가운데 7명은 검역 단계에서 확인됐고 3명은 지역사회에서 격리 생활 중에 확진됐다.

추정 유입 국가별로는 우즈베키스탄이 2명으로 가장 많고 인도, 인도네시아, 네팔, 쿠웨이트, 카타르, 말레이시아, 터키, 캐나다에서 각 1명씩 발생했다. 

코로나19 치료를 마치고 신규로 격리가 해제된 사람은 44명으로 지금까지 2만1292명(89.98%)이 격리해제됐다. 

28일 0시 현재 격리 중인 사람은 전날보다 1명이 늘어 1963명이다. 

위중·중증 환자는 4명 줄어 120명이며 사망자는 5명 늘어나 누적 사망자는 406명으로 집계됐다. 치명률은 1.72%.

위중 환자는 인공호흡기, ECMO(체외막산소공급), CRRT(지속적신대체요법) 치료를 받는 환자, 중증 환자는 산소마스크 및 고유량(high flow) 산소요법 치료를 받는 환자를 말한다.

이성훈 기자 hoonls@dailiang.co.kr

묶음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