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상호 의원, 14일 간 자발적인 자가격리
상태바
우상호 의원, 14일 간 자발적인 자가격리
  • 김용숙 기자
  • 승인 2020.12.27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행사 참석자 중 한 명 코로나19 확진... 음성 판정받았지만 자발적 격리 시작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를 선언한 우상호 민주당 국회의원이 27일 코로나19 자가격리에 들어갔다.copyright 데일리중앙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를 선언한 우상호 민주당 국회의원이 27일 코로나19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용숙 기자]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를 선언한 우상호 민주당 국회의원이 코로나19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우상호 의원은 27일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얼마 전 행사에서 함께했던 분들 중 한 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이에 저도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았고 오늘 오전 음성임을 통보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아직 보건당국으로부터의 연락은 없었지만 정부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지침'에 따라 14일 간의 자발적인 자가격리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우 의원은 자가격리 기간 동안 온라인으로 활동을 할 예정이다.

김용숙 기자 news7703@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