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값 평당 4천만원 시대
상태바
서울 아파트 값 평당 4천만원 시대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1.01.04 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일 KB부동산의 '월간주택가격동향 통계'를 보면, 2020년 12월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이 평당 4033만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9년 대비 무려 20.3%가 오른 수치이다.

지역별로는 노원구(33%)의 상승률이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성북구(32.5%), 강북구(31.4%), 도봉구(28.4%), 구로구(27.0%), 은평구(26.2%) 등의 순서이며, 강남구(13.6%), 서초구(11.0%), 송파구(16.9%) 등 강남권의 평균 매매가격 상승률은 전체 평균(20.3%)에 못 미쳤다.

송정은 기자 blue1004sje@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