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재개발 부지 8곳 선정
상태바
공공재개발 부지 8곳 선정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1.01.15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홍남기경제부총리는 부동산 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새해 신규주택 공급에 역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국토교통부와 서울시의 공공 재개발 시범사업 후보지는 모두 8곳으로 동작구 흑석 2구역, 영등포구 양평13·14구역, 동대문구 용두1-6 구역 및 신설 1구역, 관악구 봉천13 구역, 종로구 신문로2-12 구역, 강북구 강북5 구역 등 이다.

이들은 기존 정비구역으로 10년 넘게 사업이 정체된 곳 들이며 재개발 완료될 시 총 4700 호의 규모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송정은 기자 blue1004sje@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