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중소기업 특례보증으로 자금난 해소 지원
상태바
고양시, 중소기업 특례보증으로 자금난 해소 지원
  • 김영민 기자
  • 승인 2021.01.22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신용보증재단에 70억원의 특례보증 여유액 확보... 최대 3억원까지 보증지원
고양시는 올해도 중소기업의 안정적인 경영을 지원하기 위한 중소기업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최대 3억원까지 보증지원한다.copyright 데일리중앙
고양시는 올해도 중소기업의 안정적인 경영을 지원하기 위한 중소기업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최대 3억원까지 보증지원한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김영민 기자] 고양시는 올해도 중소기업의 안정적인 경영을 지원하기 위한 중소기업 특례보증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특례보증은 관내 운전자금 융자지원 신청 업체의 재정상태가 영세해 담보나 신용으로 제1금융권 융자제도 이용이 어려울 경우 경기신용보증재단의 완화된 심사방법 적용을 통해 보증지원을 받을 수 있는 제도다.

고양시는 해마다 일정액의 출연금을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해 현재 70억원의 특례보증 여유액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제조업으로 한정했던 지원 대상을 지난해부터 비제조업까지 확대해 관내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최대 3억원까지 보증지원을 받을 수 있다.

중소기업 특례보증은 연중 상시 운영되지만 예산 소진 시 마감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경기신용보증재단(☎ 1577-5900)에 문의하면 재단의 심사와 고양시 추천을 거쳐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고양시 기업지원과 관계자는 "중소기업 특례보증 지원을 통해 관내 중소기업들이 자금난을 해소하고 경쟁력 향상을 도모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청서류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신용보증재단 홈페이지(www.gcgf.or.kr/gcgf/index.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고양시는 중소기업 특례보증으로 관내 80여 개 기업에 총 113억원의 보증을 지원한 했다. 

 

김영민 기자 kymin@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