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짜리 아이가 3년간 주택 19건, 21억원어치 구입... 편법증여 전수조사해야
상태바
5살짜리 아이가 3년간 주택 19건, 21억원어치 구입... 편법증여 전수조사해야
  • 석희열 기자
  • 승인 2021.10.31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동안 주택 2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도 222명... 주택 723건 1147억원 구입
김회재 의원 "비정상적 투기행위... 편법증여 등 법령 위반 있었는지 전수조사해야"
김회재 민주당 국회의원은 31일 3년 동안 주택 2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가 222명에 이른다며 "이는 비정상적 투기행위"라며 편법증여 등 법령 위반 여부를 전수조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copyright 데일리중앙
김회재 민주당 국회의원은 31일 3년 동안 주택 2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가 222명에 이른다며 "이는 비정상적 투기행위"라며 편법증여 등 법령 위반 여부를 전수조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석희열 기자] 최근 3년 간 주택을 2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가 200여 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생애 출발선을 다주택자로 시작한다는 의미다.

상위 10명이 구입한 주택은 133건, 주택 구입액은 170억원에 달했다.

5살짜리 아이가 3년 동안 주택 19건, 21억원어치를 구입한 사례도 발견됐다.

미성년자들의 주택 구입에 사용된 자금 출처를 조사해 편법증여 등 법령 위반 여부를 밝혀야 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민주당 김회재 국회의원이 31일 한국부동산원에서 제출받은 '미성년자 주택 매수' 자료에 따르면 2019년 1월부터 2021년 10월 현재까지 주택을 2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는 222명으로 나타났다.

주택을 2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들은 모두 1147억원을 주택 구입에 사용했다. 주택구입건수는 723건에 달했다.

미성년자 주택구입건수 상위 10명이 구입한 주택은 133건으로 나타났다.

상위 10명이 주택구입에 사용한 금액은 170억2000만원으로 분석됐다.

주택을 가장 많이 구입한 미성년자는 9살로 주택 20건을 22억5000만원에 구입했다.

5살인데 주택 구입건수가 19건, 주택구입액이 20억7000만원에 이르는 경우도 존재했다.

이밖에 11살인데 주택 구입건수가 17건(구입액 20억원), 16살인데 13건(12억8000만원)의 주택을 구입하는 등 주택을 10건 이상 구입한 미성년자도 다수 있었다.

김회재 의원은 "9살이 주택 20건, 5살이 주택 19건을 구입하는 것은 매우 비정상적인 투기 행위"라며 "편법증여 등 법령 위반이 있었는지 여부를 전수조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석희열 기자 shyeo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