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대학교수 124명 박남춘 후보 지지선언
상태바
현직 대학교수 124명 박남춘 후보 지지선언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2.05.1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 시너지' 주목··· "일 잘하는 민선 8기 만들겠다"
현직 대학교수 124명 박남춘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박 후보는 "일 잘하는 민선8기를 만들겠다"고 화답했다. (사진=더큰e음 선대위)copyright 데일리중앙
현직 대학교수 124명 박남춘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박 후보는 "일 잘하는 민선8기를 만들겠다"고 화답했다. (사진=더큰e음 선대위)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 현직에서 활동하고 있는 대학교수 124명이 박남춘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를 지지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각 분야 정책 전문성을 겸비하고 있는 교수들이 박남춘 후보를 돕기로 하면서 향후 민선 8기 인천시정부 정책 추진에 탄력이 예상된다.

전국 대학교수 124명은 12일 더큰e음캠프에서 박남춘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박남춘 후보는 "일 잘하는 민선 8기를 만들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지지선언에는 인천대학교 박재윤·서종국·양준호·한상정 교수, 인하대학교 김민배·명승환·최원식·김광석 교수, 청운대학교 박종진·유갑상 교수, 경인여대 윤호 교수, 성산효대학원대학교 최종구 교수를 포함해 124명이 이름을 올렸다.

이들은 지지선언문을 통해 "지도자를 선택하는 기준에서 중요한 것은 그가 지닌 신념과 행동 그리고 실적"이라며 민선7기 대표 성과인 △인천e음카드 △쓰레기매립지 문제를 포함한 '환경특별시 인천' △소통과 숙의를 통한 해묵은 현안 해결 등을 언급했다.

이어 "이외에도 2년 연속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의 공약이행률 SA등급(최우수등급) 평가 등 지면(선언문)에 열거하지 못할 정도로 많은 성과를 냈다"며 "우리 교수 124인은 당당한 인천, 더 큰 인천을 만들어 낼 박남춘 후보에 대해 전폭적인 지지를 천명한다"고 밝혔다.

더큰e음캠프 정책자문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이들 교수들은 앞으로 전문성을 바탕으로 박남춘 후보와 인천 미래를 위한 정책을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더큰e음캠프 최원식 상임고문 겸 정책자문단장은 "시민을 우선하고 정책을 실천하고, 인천을 사랑하는 박남춘 후보의 품격과 능력 그리고 열정을 크게 존중한다"며 "교수 124인은 각 분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박 후보와 함께 인천 시민이 기대하는 인천의 미래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명 대통령 후보 선거대책위원회에서 메타정부 분과위원장을 지냈던 인하대학교 명승환 교수는 '스마트 인천 4.0' 정책을 제안한 뒤 "스마트 인천 4.0은 인천시의 스마트 시티 플랫폼을 통해 상호 빠른 결정과 공감대 형성을 이룰 수 있다"며 "박남춘 후보와 디지털 경제의 핵심인 생산·소비 공유네트워크 생태계를 구축해 인천을 세계적 명품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인하대학교 김민배 교수는 "인천은 과거와는 다른 차원에서 국가와 국민의 생존을 책임져야 하는 시대적 임무를 부여받고 있다"며 "인천의 경험과 잠재력을 토대로 역량을 극대화 시킬 수 있는 후보가 바로 박남춘 후보"라고 밝혔다.

박남춘 후보는 "중차대한 시기에 인천 발전과 승리를 위해 정책자문단으로서의 역할을 넘어 지지선언까지 해주셔서 '천군만마'를 얻은 기분"이라며 "각 분야에 있는 교수님들의 전문적인 견해와 조언을 새겨 듣고 인천과 시민에 집중해 '일 잘하는' 민선 8기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인천학원연합회 회원 12명 또한 이날 더큰e음캠프를 방문해 △어린이 통합 차량 운행기록장치 국가지원 필요 △행정 내 '스터디카페' 소관부서 확정 필요 △바우처 쿠폰을 통한 방과후 학습 지원 필요 등의 정책을 제안했다.

송정은 기자 blue1004sje@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