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신당과 민주당의 합당은 총선용 날림공사"
상태바
한나라당 "신당과 민주당의 합당은 총선용 날림공사"
  • 김주미 기자
  • 승인 2008.02.11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나라당은 11일 대통합민주신당과 민주당이 전격 통합에 합의한 것과 관련해 "지역주의 이익을 좇아 선거 때마다 출몰하는 총선용 날림공사"라고 맹비난했다.

나경원 한나라당 대변인은 두 당의 통합선언 직후 논평을 내어 "정당의 비전과 가치는 무시하고, 대선에서 못 이룬 꿈을 이번 총선에서 지역주의로의 회귀를 통해 재현하려는 것"이라며 "이는 선거 때마다 출몰하는 총선용 날림공사로 한마디로 국민을 우습게 알고 무시하는 행태"라고 비난을 퍼부었다.

나 대변인은 "손자병법에 '이익이 있는 곳에 손해가 있으니, 현명한 자는 이익만 생각하지 않는다'고 했다"며 "신당과 민주당이 지역주의를 통해 총선에서 이익을 얻을 수는 있을지라도 국민들의 마음을 잃는 큰 손해를 보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김주미 기자 kjsk@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