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젤리, 초콜릿... 대마의 달콤한 유혹에 속지 마세요"
상태바
관세청 "젤리, 초콜릿... 대마의 달콤한 유혹에 속지 마세요"
  • 송정은 기자
  • 승인 2024.01.02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해외에서 다양한 형태로 등장하고 있는 대마 제품에 각별한 주의 당부
대마 성분이 포함되어 있는 경우 정부의 승인 없이 반입하면 처벌
온라인 쇼핑몰 또는 해외 현지에서 구매 때 대마 성분 표시·문구 확인 필수
대마 합법화 지역에서 구매하는 경우에도 국내로 반입하면 불법으로 처벌
대마 제품 적발 사례. 왼쪽부터 대마 카트리지, 대마젤리, 대마초콜릿, 대마오일. (사진=관세청)copyright 데일리중앙
대마 제품 적발 사례. 왼쪽부터 대마 카트리지, 대마젤리, 대마초콜릿, 대마오일. (사진=관세청)
ⓒ 데일리중앙

[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 새해와 겨울방학을 맞아 해외여행을 계획하는 국민들이 늘어나는 가운데 관세청은 2일 최근 해외에서 다양한 형태로 등장하고 있는 대마 제품에 대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특히 대마 합법화 국가를 중심으로 젤리, 초콜릿, 오일, 화장품 등 여러 기호품 형태의 대마 제품이 제조·유통되고 있어 온라인 쇼핑을 하거나 해당 국가를 여행할 경우 더욱 주의해야 한다. 

참고로 기호용 대마 합법화 국가는 미국(24개 주 및 워싱턴DC), 캐나다, 태국, 우루과이, 몰타, 룩셈부르크, 조지아, 남아프리카공화국 등이다.

'마약류관리법'에 따르면 젤리, 초콜릿 등 단순 기호품이라 하더라도 대마 성분이 포함된 경우 식약처 승인 없이 국내로 반입한다면 처벌 대상이다. 실제 세관에 적발돼 처벌되는 사례도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

따라서 '마약류관리법'상 규제 대상 성분이 포함된 제품의 식별 방법에 대해 정확히 인지함이 중요하다는 것이 관세청의 설명이다.

대마 합법화 국가의 온라인 쇼핑몰이나 현지에서 제품을 구매하는 경우 대마 성분(THC, CBD, CBN)을 의미하는 문구('Hemp', 'Cannabis' 등)나 대마잎 모양의 그림·사진이 있는 제품을 구매해서는 안 된다.

또한 이러한 제품을 해외에 거주하는 지인 등으로부터 선물받은 경우에도 국내 반입 과정에서 세관에 적발되면 처벌되며 해외에서 섭취한 경우에도 처벌받을 수 있다. 

'마약류관리법'에 따르면 ▶대마를 재배·소지·소유·수수·운반·보관하거나 사용한 자와 ▶대마 또는 대마초 종자의 껍질을 흡연하거나 섭취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또 ▶대마를 제조하거나 매매·매매의 알선을 한 자 또는 이를 목적으로 소지·소유한 자와 ▶대마의 수출·매매 또는 제조할 목적으로 대마초를 재배한 자는 1년 이상의 징역에 처한다.

특히 대마를 수입하거나 수출한 자 또는 이를 목적으로 소지·소유한 자는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에 처한다. 

김현석 관세청 국제조사과장은 "대마를 합법화한 국가가 증가함에 따라 대마에 대한 경각심을 잃기 쉽지만 비교적 접하기 쉬운 대마 제품이 마약의 길로 빠지는 시작이 될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관세청은 필로폰 등 주요 마약류뿐 아니라 각종 대마 제품까지 철저히 차단해 국민 안전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송정은 기자 shyeol@dailiang.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